한국외대

사이트 내 전체검색
 


지역인문학센터 <똘레랑스>는 서로 다른 문화적 차이를 존중하고 다양한 문화가 평화롭게 공존하는 공동체를 그립니다. 글로벌시대 문화적 다양성 속에서 협력과 소통으로 더불어 사는 밝은 미래의 대한민국을 꿈꿔 봅니다. 나와 다른 타인의 차이를 인정하고 너그럽게 받아들이는 ‘관용’, 바로 그 똘레랑스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지역인문학센터 <똘레랑스>는 더 큰 세상을 향한 ‘길’입니다. 한반도에서 유라시아 대륙으로 이어지는 드넓은 세상이 궁금한 분들에게 <똘레랑스>는 안내자가 되어 드릴 것입니다. 시베리아 횡단철도를 따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모스크바로, 모스크바에서 페테르부르크에 이르는 러시아의 유럽지역으로, 그리고 실크로드를 따라 중국과 몽골, 중앙아시아의 초원으로 이어지는 그 길에서 낯설고도 이색적인 풍경과 마주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지역인문학센터 <똘레랑스>는 유라시아의 다양한 민족들과 문화권들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로 가득합니다. 유라시아의 지리, 역사, 민족을 알아가고 그들의 삶과 문화를 만나는 의미있는 시간을 만들어갈 것입니다. <똘레랑스>는 삶의 가치와 의미에 대해 고민하는 장입니다. 타인을 이해하고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과정은 곧 나를 성찰하는 시간이기도 합니다. 더 큰 세상을 품기 위해 <똘레랑스>로 한 걸음을 내디뎌보시기 바랍니다. 이곳에서 배우고 알아가는 기쁨과 유쾌한 지식의 향연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지역인문학센터 <똘레랑스>는 나와 세계를 연결시키는 ‘다리’입니다. 유라시아를 넘어 전 세계를 향한 여러분의 흥미와 관심이 인문학적 소양으로 깊어질 수 있도록 마중물이 될 것입니다. <똘레랑스>는 지구촌 사람들의 삶과 사고를 이어주며 소통과 배려, 존중의 공동체로 나아가는 작은 초석이 되겠습니다.